한화 노수광, 오른쪽 발목 골절 · 염좌…최소 4주 이탈



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외야수 노수광이 오른쪽 발목을 다쳐 약 4주간 전력에서 이탈합니다. 한화 구단은 오늘 “노수광은 오늘 병원에서 자기공명영상 검사 등을 받아 오른쪽 발목 발꿈치뼈 전방 견열골절과 외측인대 2도 염좌 진단을 받았다”라며 “회복, 재활에 약 4주의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”고 전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